공지사항

[2018. 11. 21] 1인 시위_'9.19 군사합의서'는 새 평화시대를 위한 가교다. 군사합의서에 대한 거짓선동 그만두라

평통사

view : 794

 '9.19 군사합의서'는 새 평화시대를 위한 가교다. 군사합의서에 대한 거짓선동 그만두라  

◎ 일시 : 2018. 11. 21. 오후 1시 30분
◎ 장소 : 용산 전쟁기념관(평화홀)
◎ 주최 : 평화와 통일을 여는 사람들  
 

21일 '안보를 걱정하는 예비역 장성 모임'은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에서 군사합의서에 대한 왜곡되고 거짓된 내용으로 '남북군사합의 국민 대토론회'를 진행합니다. 

9.19 군사합의서는 우리 민족이 평화와 번영, 통일의 새 시 대로 나아가기 위한 가교라고 할 수 있습니다. ‘군사 합의서’는 당장 남 북 간 군사적 우발충돌을 막을 수 있으며, 앞으로 한반도 전역에서 남북 군대의 전쟁연습과 전방 배치를 제한하는 등 전면적인 군사적 신뢰구축을 구현하고 나아가 재래식 군축까지 단행함으로써 한반도에 평화를 확고하게 정착시키기 위한 첫 단계에 해당하기 때문입니다.  

그런데도 예비역 장성들을 비롯하여 수구인사들이 왜곡되고 거짓된 선동으로 군사합의서의 이행을 가로막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는 ‘군사 합의서’가 충실히 이행되고 후속 군사적 신뢰구축과 군축으로 한반도에서 항구적인 평화 가 정착될 경우 적대와 분단, 군비증강 속에서 쌓아 올린 자신들의 기득권이 무너져 내릴 것을 우려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에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은 예비역 장성들과 수구인사들의 ‘군사 합의서’에 대한 심각 한 왜곡 선동을 바로 잡고, 군사분야 합의서의 이행을 촉구하기 위한 1인 시위를  '남북군사합의 국민 대토론회'가 열리는 장소 앞에서 진행합니다. 회원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립니다.

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

창닫기확인

'평화와 통일을 여는 사람들' 회원가입